Media Log

여러분은 말고기를 드셔본적이 있나요? 왜인지는 모르겠지만 대부분의 말고기집을 가면 특유의 향이 있습니다. (아마도 내장을 요리하느라 나는 냄새로 예상하고 있어요) 개인적으로 표현하자면 푸르른 초원의 풀향기와 말의 응가냄새가 섞인 향기가....


그러다보니 말고기를 먹어보고 싶은 마음은 있지만 특유의 향 때문에 거부감을 갖고 망설이는 분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제가 오늘 다녀온 말고기집은 전혀 그런 부분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제가 정한 주제는 '초보자도 거부감 없이 말고기를 먹을 수 있는' 말고기집입니다. 처음 말고기를 접하는 분들에게 딱이에요~~



먹을것을 앞두고 이런저런 말이 길어지면 왠지 슬퍼요!! ㅋㅋ 자~ 그럼 바로 마구이양구이로 가서 말고기 시식을 해볼까요?


*LYTRO 첨부사진은 마우스를 올리고 클릭하시면 촛점을 변경해서 볼 수 있습니다.



'마구이양구이'는 제주시 노형동 노형오거리 근처에 있는 전자랜드 골목으로 들어가시면 농협 맞은편에 위치해 있어요. 지도는 포스팅 하단에 첨부해 놨습니다.





하나, 말엑기스



자리에 앉으면 나오는 깔끔한 반찬과 함께 나오는 말뼈엑기스! 처음에는 종지에 간장이 나온줄 알았다는.... ㅋㄷ 따뜻한 엑기스를 먹어보니 한약 느낌이 나더라구요. 몸에 엄청 좋다는 사장님의 이야기에 완샷을~~ ^^



둘, 말고기 육회와 사시미




첫번째 요리코스는 바로 육회와 사시미입니다. 첫 음식이 나오자마자 말고기 특유의 냄새가 날까봐 걱정했는데.... 오호랏!! 전혀 냄새가 나지 않고 소고기육회보다 더 쫄깃쫄깃하고 담백한 느낌이었어요! '마구이양구이'에서는 말고기 냄새 걱정은 뚝~~ 잡아주셔도 괜찮답니다.




사시미도 한 점 집어서 입속으로 쏘~옥! 육회도 쓱삭쓱삭 비벼서 입속으로 넣고 오물오물!! 말고기의 식감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음식이었답니다.



셋, 말갈비찜




두번째 음식은 말 갈비찜! 두번째 음식임에도 불구하고 말고기로 이렇게 다양한 요리가 가능하다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눈으로 보기에도 독특한 메뉴라는 걸 느낄 수 있으시죠?



말뼈를 쏘~옥 빼서 갈비를 베어 물어보니.... 말고기의 살결대로 쫘~악 갈라지는 느낌! 식감은 물론이요, 맛도 정말 독특했답니다. 너무너무 맛있었어요~~



넷, 말고기구이




두툼하게 썰어서 나온 말고기! 눈으로 보기에도 엄청 두꺼웠습니다. 두꺼운 고기를 어떻게 구이로 먹을까 생각했는데 말고기는 소고기처럼 겉에만 살짝 익혀서 먹는거라고 알려주시더라구요.



구운 말고기를 보시면 안쪽은 아직도.... 하지만 입안에 넣었을 땐 육즙이 나오면서 구운고기와 사시미를 한번에 먹는 느낌이었어요. 말고기구이 젤 위에 사진을 보시면 고기 위에 무엇이 뿌려져 있는 걸 보실 수 있을거에요. 바로 로즈마리~~ 고기에 살짝 베어 있는 로즈마리 향이 구이의 맛을 더욱 색다르고 풍부하게 해주는 느낌이었답니다.,



다섯, 마양념불고기





이번 메뉴응 양념불고기! 새로운 음식이 나올때마다 계속에서 입이 떡 벌어집니다. 다양한 말고기 메뉴에 한번 놀라고, 메뉴마다 다 독특한 맛이 있다는 것에 두번 놀랐습니다. 양념이 말고기의 맛을 감춰버릴까 걱정했는데 '마구이양구이' 사장님만의 독특한 양념비법인지 말고기와 양념의 맛이 조화롭게 합쳐진 느낌이었습니다.



여섯, 말곰탕과 흑미밥




양념불고기에 공기밥과 말곰탕이 함께 어우러지면... 분명 지금까지도 많이 먹었는데 계속해서 뱃속으로 들어갑니다. 아마도 부위와 메뉴별로 배가 나눠져 있는게 아닌지 의심스럽다구요. 걸죽하고 담백한 말곰탕도 별미중에 별미였습니다.



일곱, 말고기 샤브샤브 & 메밀수제비




아직도 끝나지 않은 메뉴... (분명 많이 먹었는데....헉!!! 다음 음식이 계속해서 기대됩니다.) 마지막 메뉴는 바로 말고기 샤브샤브 입니다. 얇게 썰린 말고기를 '마구이양구이'만의 비법이 담긴 육수에 담가 양념에 찍어 먹으니 깔끔한 맛이 느껴집니다.




깔끔한 맛을 느낄 있는 메뉴라서 가장 나중에 나오는 걸까요? 말고기를 살짝 데쳐서 야채와 국물을 함께 입속에 넣으면.... 캬아~~~ 왜 계속해서 입속으로 들어가는지 그 이유를 알 수 있을것 같습니다.


'마구이양구이' 또 하나의 독특한 메뉴는 바로 샤브샤브에 넣어먹는 수제비입니다. 밀가루 수제비가 아니라 메밀수제비에요! 원래 100% 메밀은 반죽을 해도 점성이 약해서 일반 밀가루 반죽처럼 손으로 떼지 못한답니다.



그래서 사장님께서 직접 숟가락으로 수제비를 육수속에 퐁당퐁당 넣어주세요! - 대부분 봉평으로 알고 있지만 제주가 메밀의 최대 주산지라는 사실 때문에 - 제주에서 먹는 메밀은 더욱 더 특별한 것 같습니다.


'마구이양구이' 사장님께서 직접 떼어주시는 메밀수제비를 영상으로 담아왔어요! 살짝 사장님의 목소리도 담겨 있답니다! ^^





오늘 저녁은 힘 불끈!!!


드디어 마지막 요리까지 시식을 마쳤습니다. 제가 먹은 요리는 A코스의 일곱가지 말고기 요리였답니다. 1인에 3만원이라는 가격이 한끼의 식사로는 비쌀지 모르겠지만 말고기를 게다가 다양한 요리로 맛볼 수 있는걸 감안하면 그리 비싸지 않은 가격입니다.


게다가 말고기를 처음 접하는 사람도 말고기 특유의 냄새가 없어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마구이양구이' 그래서 여러분께 살짝 아니 갈력히~~ 추천드립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노형동 |
도움말 Daum 지도
  1. 파라다이스블로그 at 2016.03.22 14:27 신고 [edit/del]

    말고기는 한번도 먹어보지 못했는데, 그 맛이 궁금하네요^^ 샤브샤브에 밀가루 수제비가 아니라 메밀 수제비가 들어간다는 것도 색다르군요. 맛있는 사진 잘 보고 갑니다~

    Reply

submit

지인의 소개로 제주시 도남에 있는 오래된 말고기집을 다녀왔습니다. 식당크기도 작고, 오래된 건물이라 그런지 겉모습은 초라해(?) 보이지만 알만한 사람만 찾고 있는 숨은 맛집이라고 합니다. 저도 그곳에서 말고기를 먹어보고 담백한 육즙이 느껴지는 고기맛에 푹 빠져버렸답니다. 그리고 처음 먹어보는 말국도 정말 최고였어요!


식당이야기에 앞서 아직도 '아래아'를 사용하고 있는 제주어에 대해서 재미난(?) 사실을 하나 전해드리고 갈께요! 다음 이미지의 발음을 여러분은 어떻게 하시나요?



100% 맞는 얘기는 아니지만 위의 빨간글자를 '말'이라고 읽으면 육지사람, '몰'이라고 읽으면 제주사람이라고 생각할 수 있답니다! HWP도 제주에서는 '혼글'이라고 불리우거든요!! ^^



자~~~ 그럼 뚜벅이가 추천하는 도민맛집 '해맑은말집' 이야기를 시작해볼까요? 이곳 식당은 아는 사람만 찾는 맛집입니다. 테이블이 7개 있는데 언제나 자리가 꽉찬답니다. 이곳식당의 인기는 착한가격과 맛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어요~



기본반찬입니다. 반찬의 맛을 보니 일반 식당과는 달리 다들 심심합니다. 조미료를 안쓴 집에서 만든 반찬맛이라고 해야할까요? 





드디어 말고기가 나왔습니다. 초반에 말씀드렸듯이 이 식당의 말고기는 착한가격입니다. '말구이'라는 메뉴의 '소'자가 25,000원이랍니다. 이 가격으로 둘이서 말고기를 먹을 수 있다는게 신기하기도 합니다. 제가 말고기에 대해서는 자세하게 모르고 있어 어떤 부위인지는 설명을 못드리겠네요! ㅠㅠ 하지만 맛은 끝내줍니다! ㅋㅋ



불판에서 익어가고 있는 말고기! 신기하게도 말고기 특유의 비린내는 전혀 나지를 않더라구요~ 암튼 고기가 빨리 익기만을 기다리는 시간이 너무 길게만 느껴집니다~



드디어 고기가 다 익어서 함께 나온 양파양념장에 콕 찍어서 입으로 가져가는 순간! 씹을때마다 육즙이 흘러나오는데... '진짜 말고기가 이런 맛이구나~'라는 감탄이 부족할정도입니다. 말고기는 자주 먹어보지 못했는데 이제는 자주 이곳을 찾을것 같은 예감이 오더라구요!




이 부위는 어디인지는 모르겠지만... 구워서 맛을 보았습니다. 음.... 어떻게 표현해야 할까요? 개인적으로는 쫄깃쫄깃하긴 한데 무슨 맛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전 그냥 고기가 최고~~ ㅎㅎㅎㅎ



고기를 김치에 싸서 먹는 것도 말고기를 즐기는 또 한가지 방법입니다.




'말국' 이것이 바로 이 식당의 트레이드마크가 아닌가라는 생각이 듭니다. 말고기육수에 메밀을 풀어 걸죽걸죽하게 만든 국물에다 무채를 썰어넣어 시원한 맛까지! 어떤맛이라고 표현하기도 솔직히 애매합니다. 하지만 먹으면 먹을수록 왠지 모를 매력이 느껴지는 국입니다. 고기보다 솔직히 이 '말국'을 더 추천해드리고 싶어요! ㅋㅋㅋㅋ




이 말국은 사진으로 보는것보다 영상으로 봐야 어떤 느낌인지 더 확실히 알 수 있으실꺼에요! 걸죽하면서도 시원한 국물~~ 심심하지만 왠지 매력있는 '말국' 이 식당에서 꼭 맛봐야 할 메뉴랍니다!



도민들이 찾는 제주도의 맛집, '해맑은말집'에서 착한가격의 말고기구이와 기본으로 나오는 말국을 맛보세요! 고기도 고기지만 제주에서만 맛볼 수 있는 걸죽하고 시원한 국물만의 '말국'을 더 추천해드리고 싶어요!



뚜벅이의 '제주 그리고 길' 블로그를 잘 보셨나요? 응원을 위해 아래 추천손가락을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작은 응원이 언제나 좋은 글을 쓸 수 있는 큰 힘이 된답니다! 그냥 가지마시고~ 꼭 눌러주세요!!! ^^


"잠시만요~ 추천, 제가 누를께요! 느낌아니까~~"





  1. 몰집소나이 at 2015.05.02 12:41 신고 [edit/del]

    해맑은몰집을사랑해주셔서감사합니다
    늘건강하시고행복하세요

    Reply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