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물을 먹고 목욕을 하면 젖이 잘 나온다? 법환동 두머니물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법환동 1541번지


올레7-1코스를 따라 법환포구에서 강정쪽으로 걷다도면 두머니물을 만날 수 있습니다. 해가 질때쯤이면 더욱 더 반짝이는 바다, 그 아름다운 해안가에는 어떤 이야기가 숨어 있을까요?


제주신화로드는 '신들의 섬, 제주'에 전해 내려오는 다양한 신들의 이야기와 제주곳곳에 숨어있는 마을의 전설, 지명의 유래 등 신비롭고 때로는 재미있는 수많은 이야기를 찾아 여러분께 전해드립니다. 이야기에 사용된 사진은 모두 직접 촬영한 사진이며, 자료에 대한 출처는 포스팅 하단에 밝히도록 하겠습니다. 



 



법환마을과 강정마을의 경계선이며, 법환동 1541번지이다. 역사적 고증이 없어 확실하게 알 도리는 없으나, 두면이(頭面怡)물이라고 해서 머리 '두', 낯 '면', 화할'이'로 풀이하고 있다. 법환과 강정마을의 바다 경계선이므로 사소한 이해관계로 충돌이 생겨 싸움으로 이어지기 때문에 상호 조심스럽게 대하는데, 잠수책임자 또는 상군들이 서로 만나서 인사를 나누고 화합을 다짐하는 장소이기도 하다. 그래서 두면이물이라 불려지고 있지 않나 생각한다.


또한 이 곳에 와서 두면이물을 먹고 목욕을 하면 젖이 잘 나온다는 이야기도 전해지고 있다. 지난 날 주변에는 논농사가 이뤄졌으나, 지금은 하우스 단지로 변모하였다.


물을 먹고 목욕을 하면 젖이 잘 나온다는 전설, 이것은 아마도 이곳의 물이 무척 깨끗했다는 반증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또한 서로 만나 화합을 다짐하는 장소이기도 하였습니다. 현재까지도 강정마을에는 해군기지 공사로 다양한 문제가 지속되고 있는데 두면이물에서 만나 서로를 이해하고 상생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뚜벅이의 '제주 그리고 길' 블로그를 잘 보셨나요? 응원을 위해 아래 추천손가락을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작은 응원이 언제나 좋은 글을 쓸 수 있는 큰 힘이 된답니다! 그냥 가지마시고~ 꼭 눌러주세요!!! ^^


"잠시만요~ 추천, 제가 누를께요! 느낌아니까~~"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