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와우~~ 단돈 오천원에 뷔페를 먹을 수 있다니... 거짓말 아니냐구요? 진짜~ 진짜입니다! 오늘은 비록 화려하진 않지만 집밥처럼 포근한 가정식 백반집을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게다가 원하는대로 먹을 수 있는 뷔페라니~~~ 저에게는 정말 딱이었습니다! ㅋㄷㅋㄷ


평화로 초입부분 월산마을에 가면...



월산밥상은 평화로 초입부분 월산마을에 있습니다. 제주시 노형동에서 평화로를 향해 가다도면 왼쪽편에 자리하고 있어요.



간판도 커다랗게 표시되어 있어 찾기고 쉽답니다. 저는 마을 안쪽에 주차를 하고 약 5분정도 걸어 왔는데 마을의 모습을 구경하며 걸어와도 좋더라구요. 커다란 퐁낭도 있고, 옛돌다도 볼 수 있는 그런 마을입니다.



식당앞에 딱 붙어 있는 안내! 영업시간은 아침 7시부터 오후 3시까지입니다. 안타깝게도 저녁식사는 못하겠네요!! ㅠㅠ 그리고 매주 일요일은 쉽니다. 아침이나 점심을 먹으러 가면 딱~ ^^ 게다가 뷔페식 백반! 가격은 오천원~~~~ 오천원! 오천원! 우선 가격이 가장 맘에 드네요~~ ㅋㅋ



옛점빵의 모습을 간직하고 있는 식당


일반 가정집 같은 방의 모습.


식당안에 있는 작은 방입니다. 자세히보니 일반적인 방 같더라구요~ 아마도 예전엔 집과 가게를 함께 사용하던 점빵의 모습을 간직하고 있습니다. 건물 자체도 무척이나 오랜시간동안 이곳을 지키고 있던것 같습니다.



드디어 식사 시작!!

원하는대로 담으세요~




밥솥 앞에 있는 접시를 들고 우선 밥부터 담아주시면 됩니다. 오후 1시에 점심을 먹으러 왔는데도 사람이 엄청 많네요! 제가 자리를 잡은 후에도 스무명정도의 손님이 식당을 찾아주셨습니다. 조금만 늦었으면 기다릴뻔 했어요~


반찬반찬이 떨어지면 또 다른 종류의 반찬으로 채워진다.


반찬도 무려 여섯가지나~~ 손님이 많아서 반찬이 떨어지면? 다른 일반적인 식당은 같은 반찬을 채워놓는데 월산밥상은 특이하더라구요! 하나의 반찬이 떨어지면 또 다른 반찬으로 갯수를 채웁니다. 미리 반찬을 많이 가져가지 마시고 기다리면 새로운 반찬이 나오니 조금씩 가져오는게 좋을것 같다는 생각을 먹은 후에 가졌답니다! ㅋㅋ




저도 여섯가지의 반찬을 골고루.... 가져오지 않고 고기를 좋아하기에 고기를 가득!! 히히히~~ 원래는 카레가 있었는데 저 바로 전에서 다 떨어졌다는 소식을.... ㅠㅠ 그래서 고기와 밥을 제육볶음처럼 비벼먹으려고 많이 가져왔답니다.


국은 따로 배추 된장국을 가져다 주십니다. 따뜻하지 않고 차가운데도 맛이 괜찮더라구요. 따로 가져다 주시는 국도 다 먹으면 더 채워주시니 걱정마세요!


고기고기가 쫄깃하고 비계도 없다. 어느 부위인지는 지식이 없어....



상추쌈도 테이블마나 하나씩 주시니까 고기는 쌈으로 싸서 아삭한 고추와 함께~~ 배부르게 점심을 먹었답니다. 사실은 - 뷔페라서 - 조금 더 먹고 싶었지만 먹고 있는 중에도 밖에서는 손님들이 계속 기다리고 계시기에 매너있게(?) 한 번만 먹었어요!! 담에 한가할 때 가서 더 배부르게 먹고 올 예정입니다.



식사후에는 후식으로 믹스커피를 셀프로 마실 수 있도록 준비되어 있어요! 오천원에 커피 후식까지.... 정말 괜찮은 서비스가 아닐까요?



게다가 재료는 국산만 고집하는 사장님의 고집! 재료도 믿고 먹을 수 있는 단돈 오천원 가정식 뷔페~~ 정말 최고지요?



놀라움은 마지막에!

직접 키우는 채소~


밥을 다 먹고 식당 건너편에 있는 돌담을 보다가 발견! 식당 건너편 텃밭에는 가지, 고추, 상추 등 다양한 채소들이 자라고 있었습니다. 쌈을 싸먹었던 상추와 고추, 나중에 나왔던 가지볶음 이 모든 재료가 직접 키운것이라니....


직접 키워서 반찬으로 내놓기에 저렴한 가격을 유지할 수 있겠다는 생각과 믿을 수 있는 재료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 어디에 가서 직접 키운 채소로 반찬을 하고, 국내산 재료를 고집하며, 게다가 단돈 오천원에 맛있는 점심식사를 뷔페식으로 원없이 할 수 있을까요? 혹시라도 이러곳이 제주도에 또 있다면 알려주세요! 저는 처음 봤거든요~~


여러분도 바로 달려가고 싶으시죠? 영업시간(오전 7시부터 오후 3시까지, 일요일은 쉽니다)을 잘 확인하시고.... 행복하고 착한  점심식사를 하러 '고고!' 해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노형동 | 월산밥상
도움말 Daum 지도
  1. 제주따라 at 2016.01.13 21:36 신고 [edit/del]

    ##2016년1월 13일 ㅡ 블로그보구 방문했다 넘 실망했네요 ㅡㅡ 가격도 6000원으로 인상됐고 ㅡ 상추몇개에 고추2개 ㅡ 3명이 갔는데???ㅡㅡ근처사는 학생이나 ㅡ 현장일라시는 분들이 오시는거 같더군요 ㅡ // 여행 가족연인분들께는 비추 ㅡㅡ 마눌님란테 무지 욕먹었습니다 ㅡ네비켜고 ㅡ일부러 찾아갔는데 ㅡㅡㅡ 암튼 ㅡㅡ 전 실망!!개인적의견이니 ㅡ참조만하세요###

    Reply

submit

분명 같은 우동이고 알감자일텐데... 왠지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먹는 우동이나 알감자 간식이 더욱 맛있게 느껴지는 건 왜일까요? 아마도 여행길에 먹는 기분때문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고속도로가 없는 제주도에서는 '휴게소의 맛'을 느낄 수 없어요! ㅠㅠ


여러분의 추천은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손가락 한 번 눌러주세요!


하지만 뚜벅이가 평화로를 탈 때마다 들르는 '서부관광마트'는 제주에서의 '그 맛'을 느끼게 해줍니다. 오늘은 간식하면 빼놓을 수 없는 오뎅, 바로 서부관광마트의 오뎅입니다! 그 국물도 정말 끝내줘요~~


서부관광마트의 위치가 옮겨졌습니다. 추가 내용은 젤 아래쪽 [보태기]를 통해 알려드릴께요!


서부관광마트평화로 초반부에 위치해 있는 서부관광마트


서부관광마트는 제주시내를 빠져나가 평화로 초반부에 위치해 있습니다. 육지로 치자면 '고속도로 입구 마지막 주유소' 같은 느낌의 가게에요. 서귀포시에 도착할 때까지 큰 가게를 거의 찾아볼 수 없어서겠죠? 아뭏든 이 곳은 평화로를 타기 전에 많은 사람들이 한번씩은 찾는 마트입니다.



오뎅먹는 아이들오뎅은 아이들에게도 맛있는 간식거리입니다.


김밥과 토스트 등 다양한 음식도 팔고 여러가지 잡화도 있지만, 오늘은 딱 하나 '오뎅'만을 소개시켜드리려해요! 한 번 먹어보면 다음에도 꼭 들러서 먹어줘야하는 오뎅과 시원한 국물맛이거든요! 아이들뿐만 아니라 어른들도 삼삼오오 모여 오뎅을 먹는 모습을 언제나 만날 수 있습니다.



오뎅언제나 적당히 익어있는 오뎅, 탱탱함이 살아 있습니다.


서부관광마트의 오뎅은 언제나 그 탱탱함이 살아 있습니다. 아마도 순환이 빨라서일꺼에요. 사람들이 많이 찾다보니 너무 오래 국물속에 있어서 불어있는 오뎅은 살펴보기 힘듭니다. 주인아주머니께서 자주 새 오뎅을 넣어주셔서 딱 좋아요! 하지만 완전히 불은 오뎅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입맛에 맞는게 없다고 하십니다!



길쭉이와 넙죽이오뎅을 대표하는 형제, 바로 길쭉이와 넙죽이입니다!


여느 오뎅이 거의 그렇듯이 이곳에서도 두가지의 오뎅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바로 길쭉이와 넙죽이인데요, 길쭉이는 야채오뎅 같은 느낌입니다. 오뎅의 맛도 다른 곳과 달리 되게 맛있어요! 저는 개인적으로 서부관광마트에서는 길쭉이를 추천합니다.




이곳은 오뎅뿐만 아니라 국물맛도 정말 시원합니다. 오뎅에서 제일 중요한건 국물이 아닐까요? 시원한 국물맛의 비결을 여쭤봤더니 우선 좋은 멸치를 사용해야하고, 멸치의 내장은 하나하나 다 뺴내서 기본육수를 만든다고 합니다. 내장을 빼내야 국물이 깔끔하고 더욱 더 시원한 맛을 낸대요. 멸치의 내장을 하나하나 다 빼내는 것도 힘든일일텐데 주인장의 세심함이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국물이 너무 맛있다보니 자리를 떠날 땐 사람들이 꼭 종이컵에 가져가려고 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찾다보니 종이컵을 그냥 줄 수 없는것 같지만, 약간의 서비스는 있어야하는게 아닐까라는 아쉬움이 남기도 합니다.



오뎅오뎅을 간장에 찍어 한 입 베어물면....


제주를 여행하시는 분들은 거의 한번쯤은 평화로를 타고 이동할꺼에요. 그럴땐 이곳에 들러 오뎅을 꼭 한 번 드셔보세요! 정말 후회하지 않으실꺼에요~ 별도로 주차장이 없다보니 주머니차선에 주차를 해야하는 불편함이 있기는 하지만... 안전하게 주차하시고 간식으로 오뎅하나 어떠실까요?





[보태기.131113] 지난 주 토요일(2013년 11월 9일)에 평화로를 이용할 일이 있어 오뎅을 먹으려고 기존 서부관광마트가 있던 위치에 들렀더니 편의점이 떡~~하니 자리를 잡고 있더라구요!



분명 이 자리에 있었는데... 처음에는 길을 잘못 들어선 줄 알았습니다. 차에서 내려 편의점 주인에게 물어보니 한달 전 정도에 이 자리를 임대해서 편의점을 열었다고 합니다. 기존에 장사하시던 분들은 아래쪽에서 마트를 하고 있다는 정보도 알려주셨습니다.



제주시에서 서귀포 방향, 오던길을 따라 약 200미터정도 더 가면 '서부관광마트'라는 안내판이 보입니다. 안내판이 보이는 오른쪽 길로 들어서면 길가에 주차하던 예전보다 안전하게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마트를 이용하실 수 있어요!



마트 바로 앞에는 '즉석토스트, 김밥, 오뎅'이라는 메뉴가 보입니다. 그곳에 들어가서 맛을 보니 예전 그대로의 맛! 기존의 위치에서 이곳으로 이동한게 확실하더라구요! ^^ 계속해서 맛있는 오뎅을 맛볼 수 있어 다행입니다!! ㅋㄷ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노형동 | 서부관광슈퍼
도움말 Daum 지도
  1. at 2014.04.18 23:47 [edit/del]

    비밀댓글입니다

    Reply

submit